그러는 퇴사학교 직원들은 행복할까

– 강점 기반 커리어와 조직문화 설계 입문서


10월의 두 번째 순간 (10/11 발행)

*구독 회원만 콘텐츠를 열람할 수 있습니다. 각 목차를 클릭하면 콘텐츠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개요

행복한 일을 찾는 어른들의 학교, 퇴사학교

퇴사학교의 모토다. 행복한 일을 찾는 어른들의 학교. 수업을 들으러 오시는 분들이나 순간퇴사의 구독자분들을 비롯해 행복한 일을 찾고 싶은 어른들을 수없이 만나면서 항상 듣게 되는 질문이 있다.

그래서 그러는
퇴사학교 직원들은 행복한가요?

 

대표님은 이런 질문을 받을 때마다 갑자기 눈에 힘을 풀고 입꼬리에 힘을 준 채로 입맛을 다시며 “네” 하고 대답하시던데 그 대답이 진실이라면 아마 우리 대표님은 행복한 사람들 무리 중에 가장 피곤한 사람일 것이다.

그럼 나는 어떻게 반응하냐고? 나 역시 하도 같은 질문을 많이 듣다보니 이에 대처하는 설정값이 있다. 일단은 ‘어머 그런 질문을 다~ 위트 있으시군요’ 하는 눈빛을 보내고선 일부러 오바하면서 크게 웃는다. 그러면 보통 질문을 한 상대방과 주변 사람들도 따라 웃더라. 웃음이 그칠 즈음 ‘네. 뭐 그럼 행복하죠. 네네’ 다른 직원들도 각자 준비해둔 대답들이 있을 게다.

자, 그럼 여기서 폭탄선언!
퇴사학교에서 일하는 나는 행복할까? 만약 행복이 100의 상태이고 그렇지 않을 때 행복하지 않음이라고 나누려면면 나는 솔직히 행복하지 않다. 작은 회사를 다니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한 사람이 감당해야하는 일들의 절대적인 양이 많고, 하루하루 회사가 생사의 기로에 서있기에 치열하게 변화에 대응도 해야 한다. 지금은 황금연휴라 불리는 민족의 대명절인데 나는 할머니 댁에 방문했다가 차로 한 시간을 나와 인터넷이 되는 곳에서 이 원고를 마감하고 있다. 거기다 흔히들 말하는 사회적 지위나 경제적 안정감 같은 것은 기대하기도 힘든데 여전히 부모님과 회사 문제에 대해 실랑이를 벌여야 할 때도 있다.

명절에 일하고 앉았다고, 내 노고를 알아달라는 볼멘소리나 하자는 것은 아니고 이참에 오늘은 행복한 일을 찾고 싶었던 퇴사학교 멤버들과 행복한 직장생활을 위해 기울였던 노력에 대해 이야기해보려 한다.

1부 우리가 일하는 방식에서는 퇴사학교만의 독특한 조직문화와 함께 행복한 직장생활을 위해 우리가 누리고 있는 것, 그리고 동시에 우리가 책임져야 할 것들에 대해 나눠보려 한다.

2부에서는 Gallup 인증 국제강점코치 박앤디 선생님과 함께 강점이란 무엇인지 알아보며 강점을 기반으로 한 커리어와 조직문화 설계의 이해를 높이고 선생님의 사례를 들으며 각자의 삶에서 어떻게 강점을 활용할 수 있을지 방법을 도모해 본다.

3부 세모눈 에디터, 강점 테스트를 하다에서는 에디터가 직접 강점 테스트를 받아보고 에디터는 어떤 강점을 가지고 있는지, 이것이 커리어 관점에서는 어떻게 적용될 수 있는지 알아보며 구체적인 사례를 탐구해 보려 한다.

4부 강점을 알아서 어디다 써먹지?에서는 개개인의 강점을 알고 이해하는 것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조직관점에서 조직원 개인의 강점을 발굴, 발전시켜 더욱 성장할 수 있는 방법과 조직원들의 각기 다른 강점을 통해 효과적인 협업을 이루어내는 사례 등을 알아볼 것이다.

이번 순간을 통해 각자 자신이 가지고 있는 강점을 앎으로써, 무작정 타인의 욕망을 좇아가고 타인의 기대에 충족되는 삶을 살기 위해 애쓰는 것이 아닌 ‘내가 좋아하는 것’, ‘내가 잘할 수 있는 것’들을 탐구해 나가는 계기가 되길 기대해본다.

 


 

목차

1. 우리가 일하는 방식[누구나 미리보기(클릭)]

1-1. 퇴사학교의 이상한 조직문화
1-2. 선 책임 후 자율
1-3. 프로페셔널한 업무를 위한 규칙

2. Gallup 인증 국제강점코치 박앤디 선생님

2-1. 12년, 열심히 기웃거리며 여기까지
2-2. 돌고 돌아도 결국 한 방향
2-3. 나를 움직이게 하는 원동력을 파악하자.

3. 세모눈 에디터, 강점 테스트를 하다

3-1. 테스트 한 번 해가지고 나를 판단하겠다고?
3-2. 다섯가지 강점 테마 속 커리어의 재발견

4. 강점을 알아서 어디다 써먹지?

4-1. 강점을 알면 욕망이 보인다
4-2. 강점을 알면 괴물은 없다
4-3. 우리가 순간퇴사를 만들다 생긴 일


콘텐츠 미리보기

 

*본 미리보기는 내용 중 일부입니다

 

 


저자

한소영 에디터

독립출판, 팟캐스트, VR 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세상과의 연결고리를 찾고 있습니다. “일상의 관찰, 내면의 탐색, 관계의 발전”을 위해 살아갑니다. 삶의 자리에서 저마다 귀엽게, 때때로 구리게, 이따금 근사하게 살아가고 있는 모두를 지지합니다. 이 세상에서 그다지 중요하지 않은 사람들에게도 등불이 필요하다면 그 불빛이 되고 싶습니다.


순간퇴사를 즐기고 싶다면?

“언젠가 퇴사하면 뭐 하지?”
10일에 한 번씩, 순간(旬刊)마다 발행됩니다!
직장인 진로탐색 콘텐츠들을 받아보세요!